Academy

NFT 지갑 관리 서비스를 통한 웹3 사용자 경험 혁신

2024-05-08

작성자 : 사업개발 경지윤 (https://www.linkedin.com/in/jiyunkyung/)

[TL;DR]

  • NFT 민팅 이후 지갑에서 바로 NFT를 확인하지 못하는 문제는 NFT 대중화의 걸림돌로 작용하며, 이 문제는 Web2 사용자 경험과 괴리되어 있다.
  • 특히 오프라인 NFT 활용 시 민팅 후 지갑 동기화 지연은 현장에서 혼란을 초래할 수 있다. NFT 사용의 즉시성이 더욱 중요한 오프라인 상황에서 사용자 경험을 크게 저하시킨다.
  • 위핀 지갑은 NFT 메타데이터를 사전에 저장하고 민팅 과정을 실시간으로 시각화함으로써 이러한 문제를 해결한다.
  • NFT의 대중화를 위해서는 위핀 지갑과 같이 기술 복잡성은 숨기고 사용자 친화적인 경험을 제공하는 혁신이 필요하다.

1. 들어가며

NFT와 블록체인 기술은 디지털 자산의 소유권을 혁신하고 있지만, 아직 대중화 과정에서 개선해야 할 사용자 경험(UX) 요소들이 많습니다. 특히 Web2에 익숙한 일반 사용자들이 NFT를 접할 때 겪는 불편함은 NFT의 대중화에 걸림돌이 될 수 있습니다.

그 중 하나는 바로 NFT를 민팅 후 지갑에서 바로 확인할 수 없다는 점입니다. 민팅 트랜잭션을 블록체인에 기록하고 확인하는 데 짧게는 1분 내외에서 수십 분이 소요될 수 있고, 이 과정에서 사용자는 NFT가 제대로 민팅되었는지 알 수 없어 불안감을 느낍니다.

2. NFT 민팅 이후 바로 지갑에 보이지 않는 이유

과거에는 NFT를 민팅하거나 전송받은 이후 지갑에 보이지 않는 사례가 더욱 많았습니다. 메타마스크(Metamask)에서 바로 NFT를 확인하지 못하고, 오픈씨(OpenSea)와 같은 NFT 마켓플레이스에서 추가 확인을 했어야 했었습니다. 민팅 이후 NFT가 지갑에 보이지 않는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으며, 그중 대표적인 이유를 추려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1. 트랜잭션 확인 시간: NFT 민팅 트랜잭션이 블록체인에 기록되고 확인되려면 어느 정도 시간이 걸립니다. 이더리움의 경우 보통 몇 분 정도 걸리지만, 네트워크 혼잡도에 따라 더 오래 걸릴 수 있습니다.
  2. 인덱싱 지연: NFT가 민팅되어 블록체인에 기록된 후에도, 지갑이나 NFT 마켓플레이스에서 해당 정보를 인덱싱하고 동기화하는데 시간이 좀 걸립니다.
  3. 메타데이터 반영: NFT의 이미지, 속성 등 메타데이터 정보가 토큰에 링크되어 지갑이나 마켓플레이스에 제대로 반영되려면 추가 시간이 소요됩니다.
  4. 캐시 업데이트: 브라우저나 지갑 앱의 캐시를 지우거나 업데이트해야 최신 정보가 반영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반면 우리가 기존에 사용하고 있는 Web2 서비스는 즉시 결과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사진을 SNS에 업로드하면 바로 피드에 나타나고, 쇼핑 앱에서 구매하거나 장바구니에 넣은 상품은 즉시 사용자의 인벤토리에 추가됩니다. Web2 사용자들은 이런 즉각적인 피드백에 익숙해져 있습니다.

Web3와 NFT가 대중화되기 위해서는 Web2 수준의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수 있어야 합니다. 민팅한 NFT를 지갑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게 하는 것이 대중화를 위한 시작점이 될 수 있습니다.

3. NFT 민팅 후 지갑 동기화 지연 사례

오프라인 상황에서 NFT 민팅 후 지갑 동기화 지연 문제는 온라인보다 더 큰 불편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온라인의 경우, 사용자는 NFT 민팅 후 어느 정도 시간이 지연되더라도 큰 불편 없이 기다릴 수 있습니다. 본인의 NFT가 지갑에 나타나는 것을 확인하기 위해 잠시 기다리는 것이 가능하죠. NFT 프로젝트의 로드맵이나 진행 상황을 SNS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알 수 있기에, 민팅 후 딜레이에 대한 불안감도 덜합니다.

반면 오프라인에서는 NFT를 즉시 확인하지 못하면 그 자리에서 문제가 발생합니다. 오프라인에서는 NFT 사용의 즉시성이 더욱 강조됩니다. 현장에서 NFT를 주고받는 상황에서는 지연이 용납되기 어려운 것이죠. 결국 사용자들은 오프라인에서 Web2처럼 NFT를 실물 증명서나 티켓처럼 간편하게 주고받기를 기대합니다.

3.1 NFT 티켓팅과 민팅 후 지연

NFT는 온라인뿐만 아니라 오프라인 티켓팅 분야에서도 활발히 활용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NFT 티켓을 발급(민팅)한 후 사용자 지갑에 바로 나타나지 않는다면, 오프라인 이벤트 현장에서 큰 혼란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티켓 구매자가 NFT를 받았는지 확신할 수 없고, 입장 게이트에서 유효한 티켓인지 확인하기 어려울 수 있기 때문입니다.

특히 NFT 티켓의 경우, 이벤트 당일 현장에서 구매하는 경우가 그렇습니다. 공연 시작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NFT 민팅 후 지갑 동기화를 기다리는 것은 사용자에게 큰 스트레스로 작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입장 게이트에서 NFT 확인을 위해 긴 줄이 생긴다면, 이벤트 진행에도 차질이 생길 수 있습니다. 각 티켓 소지자의 NFT 검증을 위해 블록체인 조회가 필요한데, 민팅된 NFT가 지갑에 즉시 반영되지 않는다면 입장 프로세스가 지연될 수밖에 없습니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NFT 발급 플랫폼과 사용자 지갑 간의 긴밀한 연동이 필요합니다. NFT 민팅 즉시 지갑에 동기화하거나 바로 보여지는 기술을 통해, 현장에서의 혼선을 최소화할 수 있습니다.

NFT 티켓팅이 대중화되기 위해서는 이러한 사용자 경험 개선이 필수적입니다. 민팅부터 입장까지의 전 과정이 원활하게 연결될 때, NFT 티켓의 장점을 살리면서도 사용자 편의성을 높일 수 있습니다. 블록체인 기술의 특성을 고려하면서도, 실생활에 밀접한 NFT 활용 사례인 만큼 사용자 중심의 서비스 설계가 더욱 강조되어야 할 것입니다.

3.2 NFT 인증서/증명서와 민팅 후 지연

NFT는 티켓팅 외에도 각종 인증서나 증명서를 발급하는 데 활용되고 있습니다. 교육 수료증, 자격증, 상장, 졸업장 등을 NFT로 발급하면, 위변조 방지와 진본 증명이 가능해집니다. 받은 증명서를 평생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고, 필요할 때마다 간편하게 제출할 수 있어 편리합니다.

그러나 NFT 인증서/증명서 발급 현장에서, 민팅된 NFT가 수여자의 지갑에 즉시 나타나지 않는다면 여러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첫째, 수여식의 의미가 퇴색될 수 있습니다. 수여자가 즉시 NFT를 확인하고 소유의 기쁨을 느끼지 못한다면, 수여식이 감동적인 경험으로 남기 어려울 것입니다.

둘째, NFT에 대한 신뢰도가 낮아질 수 있습니다. 발급 기관의 입장에서는 NFT가 제대로 전송되었다고 하지만, 정작 수여자의 지갑에는 나타나지 않는 상황이 벌어지면 NFT 시스템 전반에 대한 의구심이 생길 수 있습니다.

셋째, 현장에서의 혼란이 가중될 수 있습니다. 수여자들이 NFT를 받았는지 확인하기 위해 지갑을 계속 새로고침하는 모습은 수여식의 진행을 방해할 수 있습니다. 운영 스태프도 모든 수여자의 NFT 수령 여부를 일일이 확인하기 어려울 것입니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NFT 민팅과 동시에 수여자의 지갑에 동기화할 수 있는 기술이 필요합니다. NFT 인증서의 메타데이터를 즉시 업데이트하고, 지갑 UI에 실시간으로 반영한다면 수여자들은 현장에서 바로 NFT를 확인할 수 있게 됩니다.

또한 NFT 발급하거나 관리하는 플랫폼은 대규모 동시 접속과 민팅을 안정적으로 처리할 수 있어야 합니다. 수여식 현장에서 수백, 수천 명의 수여자들이 동시에 NFT를 민팅하는 상황을 가정하고, 이를 위한 트래픽 관리와 확장성 확보가 필요합니다.

NFT 인증서/증명서는 개인의 경력과 업적을 증명하는 핵심 문서입니다. 발급 과정에서의 사용자 경험이 만족스러워야, NFT 인증서가 널리 채택되고 활용될 수 있을 것입니다.

4. 위핀 지갑이 해결하는 NFT 민팅 후 동기화 지연 문제

위핀 지갑은 NFT 민팅 후 메타데이터 동기화에 새로운 접근 방식을 제시합니다. 기존의 NFT 지갑들이 민팅 후 블록체인 네트워크에서 메타데이터를 동기화하는 데 시간이 걸리는 반면, 위핀 지갑은 NFT의 메타데이터를 사전에 저장해 두고 민팅 과정을 실시간으로 시각화합니다.

즉, NFT 발행 전에 이미 위핀 지갑에는 해당 NFT의 이름, 설명, 이미지 등의 메타데이터가 로드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민팅이 시작되면, 지갑 UI를 통해 NFT가 생성되고 사용자에게 전송되는 전 과정이 실시간으로 보여집니다. 마치 온라인 쇼핑몰에서 주문한 상품이 단계별로 처리되는 과정을 추적하는 것과 유사한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죠.

NFT 민팅 과정에 대한 사용자의 이해도와 신뢰도를 높이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사용자는 NFT가 발행되는 과정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고, 네트워크 상황에 따른 지연 여부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NFT를 받는 순간의 짜릿함도 즉각적으로 느낄 수 있겠죠.

특히 오프라인 NFT 발급 현장에서 위핀 지갑의 장점은 더욱 부각됩니다. NFT 티켓을 구매하면 지갑 화면에서 바로 티켓이 생성되어 들어가 있는 모습을 볼 수 있어, 사용자는 빠르게 NFT 소유권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한 NFT 인증서 수여식에서도 실시간 민팅 과정 시각화를 통해 수여의 감동을 배가할 수 있습니다.

→ 웰컴 NFT로 민팅 이후 즉시 지갑에서 NFT를 확인할 수 있는 기능 체험하기

위핀 지갑의 사전 메타데이터 저장 및 실시간 민팅 프로세스 시각화는 NFT의 사용성을 한 단계 높이는 혁신적 기능이라 할 수 있습니다. 블록체인 네트워크의 기술적 한계를 뛰어넘어, 사용자 친화적인 NFT 경험을 구현한 것입니다. NFT 초보자의 진입 장벽을 낮추는 동시에, 기존 NFT 사용자의 만족도를 높이는 효과를 가져올 것입니다. 민팅의 전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함으로써 NFT 프로젝트의 신뢰도 향상에도 기여할 수 있습니다.

5. 결론: 사용자 중심 혁신이 이끄는 NFT의 대중화

NFT는 디지털 자산의 소유권을 증명하고 거래할 수 있게 함으로써, 디지털 경제의 새로운 지평을 열고 있습니다. 그러나 NFT가 진정한 대중성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사용자 경험 측면에서의 혁신이 필수적입니다. 특히 NFT 민팅 후 지갑 동기화 지연 문제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막론하고 NFT 사용성을 저해하는 주요 요인으로 지적되어 왔습니다.

위 내용처럼 위핀 지갑은 블록체인 기술의 복잡성을 사용자로부터 차단하고, 직관적이고 편리한 NFT 경험을 제공하는 사용자 중심 혁신의 좋은 사례입니다. 민팅 과정의 시각화는 NFT 초보자의 진입 장벽을 낮추고, 기존 사용자의 만족도를 높이며, NFT 프로젝트의 신뢰도 향상에도 기여할 수 있습니다.

NFT의 대중화를 위해서는 이러한 사용자 친화적 혁신이 더욱 확산되어야 할 것입니다. 단순히 새로운 기술을 적용하는 것을 넘어, 사용자의 눈높이에서 NFT 경험을 끊임없이 개선해 나가야 합니다. 온라인, 오프라인을 아우르는 다양한 NFT 활용 사례에서 사용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창의적 솔루션들이 지속적으로 발굴되어야 할 것입니다.

위핀 지갑과 같은 서비스는NFT 및 Web3가 나아갈 방향을 제시하고자 합니다. 사용자를 위한, 사용자에 의한 혁신은 Web3와 NFT가 대중화되기 위해 반드시 거쳐야 할 길이며, 위핀 지갑은 그 길을 선도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사용자 중심성을 지향하는 NFT 솔루션들이 더욱 많이 등장하고 경쟁한다면, NFT는 머지않아 우리 일상 속에 자연스럽게 스며드는 대중적 기술로 자리매김할 것입니다.

Start Now